김완일 회장 “세무서비스시장 문란행위 없도록 국세청의 적극적인 역할” 당부

서울청, “신고서 자기작성이 어려운 납세자의 신고대리 적극 지원 요청”
‘서울지방세무사회-서울지방국세청’ 종합소득세 확정신고 간담회 개최
나홍선 기자
hsna@joseplus.com | 2021-05-03 10:57:27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서울지방세무사회(회장 김완일)와 서울지방국세청(청장 임광현)5월 종합소득세 확정신고를 앞두고 지난달 29일 한국세무사회 3층 회의실에서 원활한 신고업무 운영을 위한 세정간담회를 가졌다

 

지난 2월 법인세 신고 간담회가 서울지방국세청에서 개최된 데 이어 이번 소득세 신고 간담회는 서울지방세무사회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민주원 서울지방국세청 성실납세지원국장은 원활한 국세행정을 위해 많은 도움을 주시는 서울지방세무사회 김완일 회장님과 세무사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린다면서 오늘 소득세 확정신고를 앞두고 관련 주요 사항과 협조를 요청드릴 사항에 대해서 설명드리고 신고에 따른 애로사항이나 개선에 대한 의견도 듣고자 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자주 만나기 어렵지만 이렇게 만나서 상호 협력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 매우 의미있고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이어서 서울지방국세청 권승욱 소득재산세과장이 소득세 확정신고 주요사항에 대해 설명했다. 권 과장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신고창구를 운영하지 않고 홈택스를 통한 신고 또는 세무사의 도움을 받아 신고할 것을 납세자들에게 적극적으로 안내할 것이다고 밝혔다.

 

또한, ‘성실신고를 위한 사전안내’, ‘안내문 열람 편의 개선’, ‘사전 자기검증 확대’, ‘홈택스 이용시간 연장’,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납부기한 직권연장2020년 귀속 종합소득세 확정신고와 관련한 주요내용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신고지원 대상이 아닌 자 중 신고서 자기작성이 어려운 납세자의 신고대리를 적극 지원해 줄 것기장.신고대리하는 상가임대업자 중 세액공제 요건 충족자에 대한 확정신고 시에 착한임대인 세액공제 신청을 할 수 있도록 안내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함께 박달영 부가가치세과장은 2021년 상반기 부가 신고내용 확인을 내실있게 추진하는 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서울지방회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김완일 서울지방세무사회장은 최근 경정청구를 통한 환급을 이용해 세무서비스시장의 질서를 문란하게 하는 사례들이 있는 만큼 국세청에서도 부정한 사례들이 없는지 주의 깊게 지켜봐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 과세관청의 업무처리가 늦어져 납세자가 불합리한 가산세를 부담하는 일이 없도록 국세행정 운영에 힘써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김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만큼 이번 소득세 확정신고도 우리 회원들과 함께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서울지방세무사회 김완일 회장을 비롯해 장경상 부회장, 신기탁 총무이사가 참석했으며, 서울지방국세청에서는 민주원 성실납세지원국장, 권승욱 소득재산세과장, 박달영 부가가치세과장이 함께 했다.

[ⓒ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