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귀속 면세사업자 사업장 현황신고 2월 10일까지 해야

국세청, “코로나19 감염 예방 위해 세무서 방문 없이 전자신고 하세요”
나홍선 기자
hsna@joseplus.com | 2022-01-18 12:00:10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부가가치세가 면세되는 개인사업자는 ’21년 귀속 수입금액 등 사업장 현황을 210()까지 신고해야 한다.

 

신고대상은 주택임대업, 의원, 학원, 농수산물 도소매업, 화원, 서점 등 부가가치세를 면세 받는 개인사업자들이다.

 

국세청은 신고 대상자 149만 명에게 신고기한, 유의사항, 전자신고 방법 등을 안내하는 사업장 현황신고 안내문을 119일부터 발송한다.

 

국세청은 해당 납세자들에게 최근 3년간 수입금액 신고상황, 전자(세금)계산서신용카드현금영수증 등 발급 자료를 홈택스손택스의 신고도움 서비스에서 제공하여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특히 주택임대사업자에 대하여는 전년도(’20년 귀속) 임대주택 신고내역 및 ’21년 주택 보유내역 자료 등을 홈택스에서 제공한다.

 

국세청은 이번 사업장 현황신고 내용을 반영하여 올해 5’21년 귀속 종합소득세 신고 시 간편신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성실하게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아울러,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세무서 방문 없이 홈택스, 모바일앱(손택스)을 이용하여 쉽고 편리하게 신고하기를 권하고 있다.

 

사업장 현황신고 유의사항<국세청 제공>

 

주택임대사업자는 다음 사항을 유의하여 신고해야 한다.

 

(간주임대료) 보증금 등에 대한 간주임대료 계산 시 적용하는 정기예금이자율이 1.2%로 하향(’20년 귀속은 1.8%) 되었다.

 

(기재사항 추가) 수입금액 검토표서식에 등록임대주택 요건* 충족기간을 기재하여야 한다.

* 세무서지자체 등록 임대보증금 등 증가율 5% 이하

 

(주택수 계산) 공동소유주택의 소수지분자라도 주택 수에 가산되는 경우가 있다.

해당주택에서 발생한 연간 수입금액이 600만 원 이상인 경우

기준시가 9억 원 초과 주택의 지분율이 30%를 초과하는 경우

* , 동일주택이 부부 각각의 주택수에 가산된 경우 부부 중 1인 소유주택으로 계산

 

직전 과세기간 사업소득 수입금액 4,800만 원 이상자가 (세금)계산서합계표를 제출하지 않거나 사실과 다른 경우에도 가산세(공급가액의 0.5%)를 부담하게 된다.

* , 신규 사업자, 보험모집인방문판매원음료품배달원은 제외

 

| 가산세 부과사유 및 가산세율 |

 

 

 

의료업수의업약사업

수입금액 무과소신고

수입금액 × 0.5%

복식부기의무자

수입금액 4800만 원 이상자

(세금)계산서합계표 미제출 등

공급가액 × 0.5%

 

국세청은 사업장 현황신고 내용을 반영하여 올해 5’21년 귀속 종합소득세 신고 시 간편신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성실하게 신고하여 주기를 당부하고 있다.

 

또한 사업장 현황신고 후 신고내용을 정밀분석하여 과소신고 여부를 검증할 예정이니, ‘성실신고가 최선의 절세임을 인식하고 ’21년 귀속 수입금액을 성실하게 신고하여 줄 것을 촉구했다.

[ⓒ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미래애셋자산운용

조세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