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진 인천지방세무사회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참여

김 회장“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및 안전문화 정착 위해 노력 할 것”
챌린지 다음 참여자로 유권규 광주지방세무사회장 지목
나홍선 기자
hsna@joseplus.com | 2021-10-14 22:05:52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명진 인천회장이 14일 상임이사들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김명진 인천지방세무사회장은 14일 인천회관에서 상임이사들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했다.


김 회장의 이번 챌린지 참여는 지난달 27일 한국세무사회 한헌춘 윤리위원장이 교통안전 챌린지 참여 후 다음 주자로 김 회장을 추천함에 따라 이뤄졌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캠페인은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에서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과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추진됐다.

 

캠페인은 지명받은 사람이 행정안전부의 교통안전 슬로건인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이 적힌 팻말을 들고 있는 모습을 공유하고 공유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명진 회장은 이번 챌린지에 회원들이 함께 동참하여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관심을 갖는 계기를 마련하고, 캠페인을 통해 어린이의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하는 데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오늘 인천지방세무사회 14백여 세무사를 대표해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하게 되어 대단히 기쁘게 생각하며 우리 모두가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미래 꿈나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교통 문화 조성은 반드시 필요하다앞으로 어린이들이 마음 편히 등하교 할 수 있도록 운전자분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의 다음 주자로 유권규 광주지방세무사회장을 추천했다.

[ⓒ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